[세계로컬핫뉴스] 김상호 하남시장 “청소년 모두가 행복한 하남시 만들 것”

-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 ‘꿈드림’, 다양한 맞춤형 사업 지원
○ 학교 밖 청소년 개개인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 강화 목표
○ 코로나 사태 속 온라인 콘텐츠 등 비대면 프로그램 활성화
이영진 기자
news@thesegye.com | 2021-01-12 23:48:02

 

[하남시=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] 하남시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(이하 ‘꿈드림’)은 올해 ‘학교 밖 청소년’을 대상으로 다양한 맞춤형 사업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. 

 

꿈드림은 ‘학교 밖 청소년 개인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 강화’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중 . 장기 발전계획을 수립해 목표 관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. 

 

구체적으로 ‘맞춤형 지원 성과 확산을 위한 경쟁력 확보, 학교 밖 청소년 학업 복귀 . 자립 동기 강화, 건강한 성장을 위한 문화 활동 지원’등 3가지 목표를 세우고 8개 전략과제를 중점 추진한다. 

 

 

주요 과제는 ▲학교 밖 청소년 발굴 및 체계적인 연계 구축 ▲학교 밖 청소년 중심의 주도적 프로그램 기획 ▲학교 밖 청소년 복지지원 강화 ▲학업복귀 강화 및 상급학교 진학 지원 등이다. 

 

꿈드림은 이에 따라 올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한다. 학교 밖 청소년들의 대학입시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‘대학입시 로드맵 메이커’사업을 새로 운영해 입시 상담과 컨설팅을 확대할 예정이다. 

 

학교 밖 청소년들이 중심이 되어 스스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자치위원회 ‘너나들이’도 구성한다. 정책 제안과 의견 수렴 등 민주적 의사결정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의 연대의식을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. 

 

특히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‘온라인 만남을 추천해(온·만·추)’등 비대면 프로그램을 활성화해 학교 밖 청소년들의 온라인 참여를 촉진할 계획이다. 

 

또 이들이 주로 이용하는 SNS 채널을 활용해 신규 학교 밖 청소년 발굴에 주력하는 한편 온라인 콘텐츠를 적극 개발해 비대면 시대를 대비한다. 

 

김상호 시장은 “청소년들이 한 명도 빠짐없이 우리사회의 건강한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”이라며 ‘청소년 모두가 행복한 하남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“고 말했다. 

 

지난 2015년 개소한 꿈드림은 학업을 중단한 청소년을 돕는 자립지원 사업을 진행해 오고 있다. 지난해에는 지원 인원 중 84명의 학교 밖 청소년이 학업 복귀와 사회진입을 이루는 성과를 거뒀다.  

 

[ⓒ 세계타임즈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